광주은행-전남개발공사, '국제車경주장' 활성화 맞손

이재호 | 기사입력 2024/06/03 [13:35]
광주은행-전남개발공사, '국제車경주장' 활성화 맞손
이재호 기사입력  2024/06/03 [13:3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재호

광주은행은 3일 전남개발공사와 국제자동차경주장(F1경주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서 광주은행은 국제자동차경주장의 발전을 위해 3,0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하는 한편 한 해 평균 10만여 명이 방문하는 국제자동차경주장을 더욱 활성화하고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키로 했다.

 

장충모 전남개발공사 사장은 "지속적인 모터스포츠 저변 확대와 국제자동차경주장의 활성화에 힘써 지역 발전의 선도적인 역할을 해나갈 수 있도록 광주은행과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이에 고병일 광주은행장은 "국내 모터스포츠 및 자동차산업 발전을 위해 국제자동차경주장이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며 지역민의 공공체육시설로서 더욱 사랑받는 문화공간으로 발전해나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광주은행은 전남·광주 대표은행으로서 지역사회와의 동반성장할 수 있는 지역밀착 상생경영의 토대를 더욱 단단히 하겠다"고 화답했다.

 

전남개발공사가 운영 중인 국제자동차경주장은 전남 영암에 위치하며, 국제 기준의 안전시설이 확보되어야 부여되는 레이싱 트랙의 최고등급인 '그레이드A'를 국내에서 유일하게 확보하고 있다.

 

 F1블록과 상설블록, 오프로트, 카트경기장 외에도 한국자동차연구원, 야구장, 오토캠핌장 등의 구성으로 국내 최대 모터스포츠 테마파크로 조성돼있어 지역민과 관광객의 새로운 여가 문화 공간이자 다양한 자동차복합문화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호남경제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