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기업, '안전교육'도 이젠 '체험형' 진화

이재호 | 기사입력 2024/06/21 [13:31]
광주·전남기업, '안전교육'도 이젠 '체험형' 진화
이재호 기사입력  2024/06/21 [13: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재호

광주·전남지역 주요 기업들이 중대재해 예방을 위해 이론 교육은 물론 가상현실(VR) 등을 활용한  체험형 안전교육으로 진화하고 있다.

 

LG화학 여수공장은 최근 노국래 석유화학본부장과 박준철 노동조합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체험교육장 준공식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안전체험교육장은 LG화학 여수공장와 협력사 임직원 5,000여명을 대상으로 이론 위주 강의형 교육과 더불어 실습을 병행하는 체험형 교육을 위해 설립됐다. 

 

안전체험교육장은 총 8개의 체험구역 (VR 시뮬레이터, 화학공정 안전 체험, 밀폐 공간 작업·구조, 소방설비, 안전보호구, 응급처치, 전기안전, 이론교육)으로 구성돼 있으며, 다른 안전체험교육장과 달리 석유화학 산업 맞춤형 교육을 설계했다.

 

먼저 '화학공정 안전 체험 구역'에서는 화학 공정에서 매우 중요한 배관 개방 작업과 작업 진행 전 전기·화학물질 등 에너지원을 차단하는 LOTO (Lock Out Tag Out) 실습을 진행하고, 자체 개발한 어플을 이용해 작업 위험성평가, 작업허가서 작성 실습 등의 교육을 실시한다.

 

'밀폐 공간 작업·구조 구역'에서는 밧줄 등으로 중량물을 끌어올리는 데 사용되는 기계인 수평 윈치를 활용해 직접 인명 구조를 해보거나, 산소와 유해가스 농도를 실제로 측정해보는 등 이론 교육으로 체득하기 어려운 석유화학 산업 특화 현장 교육을 진행한다. 

 

더불어 VR 시뮬레이터를 활용한 화학공정, 중장비, 밀폐 작업 등 다양한 고위험 작업 상황을 실제와 같이 경험할 수 있다.

 

LG화학 여수공장은 올 하반기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내년부터 여수공장 전체 임직원, 협력사 임직원까을 대상으로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노국래 LG화학 석유화학본부장 부사장은 "LG화학 여수공장의 안전체험교육장은 다른 곳과는 달리 석유화학 산업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는 것에 의미가 있다." 며 "환경안전을 최우선의 목표로 삼고 앞으로도 안전문화 정착과 중대재해 근절을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중흥건설·중흥토건도 지난달 24일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산하 여수 안전체험교육장에서 전 현장 안전팀장들을 대상으로 안전체험교육을 진행했다. © 이재호

중흥건설·중흥토건도 지난달 24일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산하 여수 안전체험교육장에서 전 현장 안전팀장들을 대상으로 안전체험교육을 진행했다. 

 

여수 안전체험교육장은 지난해 개관한 국내 최대 규모의 산업재해 특화 체험교육시설로 산업안전, 가상안전체험, 응급처치체험 등 7개 테마관과 함께 가상현실(VR) 프로그램 등 70종의 교육컨텐츠가 구성돼 있어 건설 현장에서 발생하는 각종 재해 유형을 직접 몸소 체험할 수 있다.

 

중흥건설·중흥토건 관계자는 "우수한 체험시설을 통해 보다 실효성 있는 안전관리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형태의 교육을 계획해 안전 관계자의 역량 강화와 안전·보건 문화 확산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호남경제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