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록달록 가을에 취한 '백암산 아기 단풍'

김재원 | 기사입력 2019/11/05 [11:32]
알록달록 가을에 취한 '백암산 아기 단풍'
김재원 기사입력  2019/11/05 [11: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김재원

국립공원공단 내장산국립공원 백암사무소는 5일 백암산 아기단풍이 이날 현재 60% 가량이 물들었으며, 이번 주말부터 절정을 맞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백암산의 단풍은 여느 지역의 단풍보다 잎이 작고 색이 고와 ‘아기단풍‘으로 불리고, 천년고찰 백양사가 있는 곳으로 일주문부터 백양사까지의 1.5㎞구간에 아기단풍 터널길과 천연기념물 제153호 비자나무가 어우러져 아름다운 경관을 뽐낸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호남경제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